메뉴 이동하기

베즐레, 교회와 언덕 [Vézelay, Church and Hill]

  • 베즐레, 교회와 언덕
  • 제목 : 베즐레, 교회와 언덕
  • 설명 : © UNESCO / Author : Patrice Thébault
베즐레, 교회와 언덕

상세정보

  • 국가 프랑스(France)
  • 위치 부르고뉴 주(Bourgogne Region)|||욘 현(Department of Yonne)
  • 좌표 N47 27 59|||E3 44 54
  • 등재연도 1979년(2007년 수정)
  • 등재기준

    기준 (ⅰ) : 베즐레 마들렌 교회는 부르고뉴 로마네스크 양식의 걸작이다. 교회당 중앙의 신랑(nave, 1120~1140)은 교차 볼트의 아래쪽으로 향하는 추력 때문에 살짝 뒤틀려 있다. 그러나 이 뒤틀림이 오히려 주 아케이드의 강력한 리듬을 더욱 강조하는 역할을 한다. 아케이드에는 2가지 색의 박석(迫石, arch-stone)으로 쌓은 둥근 말굽 아치들이 늘어서 있으며, 아치를 받치는 기둥머리에는 매우 독특하고 다양한 주제들이 묘사되어 있다. 이 주제는 불경스러운 상징들, 성서와 성인전의 장면들이다. 그러나 베즐레가 세계적인 명성을 얻게 된 것은 신랑과 나르텍스(본당 앞 홀) 사이에 있는 현관에 조각된 예술품 덕분이다. 현관 위 중앙 팀파눔에 새겨진 ‘사도들의 사명’은 백과사전적으로 전개되고 있어 그 시대의 학문 수준을 잘 보여 준다. 이 조각은 서유럽 로마네스크 미술의 기념비적인 작품이다. 또한 조각의 광범위한 주제와 복잡성에도 불구하고 조각가의 독창성과 강한 열정을 읽어낼 수 있다.

    기준 (ⅵ) : 12세기에 베즐레 언덕은 일종의 신비스러운 장소였다. 이곳에서 중세의 기독교적 영성이 분출되어 기도와 서사시부터 십자군까지 다양한 형식으로 표현되었다.

요약
베즐레의 베네딕트회 수도원은 9세기에 건립되었고, 얼마 후 성 막달라 마리아의 유해를 안치했다. 그 후 이 수도원은 중요한 순례지가 되었다. 성 베르나르는 1146년 이곳에서 제2차 십자군 원정의 당위성을 역설했고, 1190년 잉글랜드의 사자왕 리처드와 프랑스의 왕 필리프 2세가 이곳에서 만나 제3차 십자군 원정을 떠났다. 12세기에 세워진 수도원 교회인 베즐레 마들렌 교회의 건축미는 기둥머리의 조소 작품과 정문이 유명하며, 부르고뉴 지방의 로마네스크 미술 및 건축의 걸작으로 꼽힌다.
목차
유산면적
183㏊
완충지역
18,401㏊
참고번호
84bis
관련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