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동하기

오르콘 계곡 문화 경관 [Orkhon Valley Cultural Landscape]

사진 없음 표시 이미지 오르콘 계곡 문화 경관

상세정보

  • 국가 몽골(Mongolia)
  • 위치 오르콘-카라코룸 현(Orkhon-Karakorum Region)
  • 좌표 N47 33 24|||E102 49 53
  • 등재연도 2004년
  • 등재기준

    기준 (ⅱ) : 오르콘 계곡은 광대한 교역망을 개발하고 거대한 행정•상업•군사•종교 중심지를 만든 유목 문화가 얼마나 튼튼하고 오래 지속되었는지를 분명하게 보여 준다. 이 도시의 중심은 큰 제국을 지탱했다. 이 제국은 아시아 전체는 물론 유럽에 이르기까지 많은 사회에 영향을 미쳤으며, 또한 동서양의 영향력을 흡수했다. 진정한 의미에서 인류 가치가 교환된 것이다.

    기준 (ⅲ) : 지난 2000년 동안 오르콘 계곡의 발전을 지탱한 것은 강한 유목 목축문화였다. 이 문화는 오늘날에도 존재하며 몽골 사회의 중심 역할을 하고 있다. 또 경관과 어우러지는 고귀한 삶의 방식으로 높이 평가받고 있다.

    기준 (ⅳ) : 오르콘 계곡은 인류 역사의 몇 가지 중요한 단계를 설명하는 뛰어난 예다. 가장 먼저 몽골제국의 중심이었다는 점을 들 수 있다. 둘째, 터키 권력의 몽골식 변형을 반영하고 있다. 셋째, 드쁘흥 사원은 불교가 몽골식으로 발전한 것이었다. 넷째, 카르 발가스는 위구르 제국의 수도로서 도시 문화를 보여 준다.

요약
오르콘 계곡 문화 경관(Orkhon Valley Cultural Landscape)은 면적이 121,967㏊이며, 오르콘 강 양안에 넓은 목초 지대이다. 이곳에는 6세기의 것으로 추정되는 수많은 고고 유적이 남아 있다. 또 이 유적지에는 13세기~14세기에 칭기즈칸 제국의 수도였던 카라코룸(Karakorum) 이 있다. 유적지의 유물은 유목 사회와 목축 사회, 행정 및 종교의 중심이 상징적으로 연결된 것을 보여 준다. 그리고 중앙아시아 역사에서 오르콘 계곡의 중요성을 반영하고 있다. 이곳은 몽고의 유목민들이 지금도 가축을 방목하고 있는 목초지이기도 하다.
목차
역사적 배경

오늘날 몽골은 아시아 내륙 지방의 약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이 넓이는 13세기~14세기에 한국에서 헝가리까지, 인도 아대륙과 동남아시아의 일부를 제외하고 사실상 아시아 전 지역을 차지했던 칭기즈칸의 몽골제국에 비하면 극히 일부분에 불과하다. 몽골제국은 유사 이래 가장 영토가 넓은 제국이었다. 몽골제국이 점령했던 나라에는 몽골제국에 대한 기록이 많이 남아 있다. 대부분은 우호적이지 않은 내용이다.

반면 몽골제국의 기록에는 칭기즈칸이 신과 같이 군사적인 천재성을 가지고 있었다고 강조한다. 칭기즈칸은 군사 기술뿐 아니라 정교한 행정 체계를 가지고 있어서 성공할 수 있었다고 말한다. 또 제국이 약 2세기 동안 번성할 수 있었던 이유는 중국과 이란, 러시아 등의 다른 문화를 수용했기 때문이다. 몽골과 몽골인들은 중국과 러시아 같은 주요 국가들의 역사 발전에 계속 큰 영향을 미쳤다. 유라시아 대륙 전체에 영향을 미친 경우도 있었다. 20세기 중반까지만 하더라도 몽골에 거주했던 사람들은 대부분 유목민이었다. 몽골인들은 지난 2000년 동안 뭉쳤다 흩어졌다 하면서 이 지역에 살았던 여러 유목 민족들 중 하나이다.

유목민이 세운 나라로는 기원전 3세기~기원후 9세기에 발생했던 훈(Hun)과 선비(鮮卑, Syanbi), 주잔(Jujuan), 투르크(Turkic), 위구르 제국 같은 중앙집권 국가들이 있다. 수백 년에 걸쳐 유목 민족 중 일부는 서쪽으로 이동하여 유럽의 훈 제국을 건설했고, 일부는 이란과 인도, 중국으로 이동했다. 칭기즈칸의 제국은 2세기 동안 중앙집권 제체를 유지했고 그 시기의 다른 민족들보다 앞서는 기술과 효율성을 바탕으로 정교한 군사 및 정치 체계를 수립했다. 몽골인들은 칭기즈칸과 그 자손들의 지휘 아래 유라시아를 대부분 정복했다.

16세기 초 제국이 기울면서, 몽골은 다시 한 번 전쟁에 휩싸였다. 17세기 말에서 20세기 초, 러시아와 청나라가 몽골에 눈독을 들였고, 결국 몽골은 분단되었다. 몽골의 남부인 내몽골은 중국에 예속이 되었고, 러시아는 외몽골에 영향력을 확대하여 사실상 1921년까지 러시아가 외몽골을 지배했다고 할 수 있다. 그리고 1924년 모스크바의 통제 아래 몽골인민공화국을 수립했다. 몽골은 1946년 독립 국가가 되었다. 현재 중국의 영토인 내몽골(네이멍 구)에는 몽골보다 몽골인들이 더 많이 살고 있다. 내몽골의 인구는 3,500,000명, 몽골의 인구는 2,700,000명이다.

유산면적
121,967㏊
완충지역
61,044㏊
참고번호
1081rev
본문

오르콘 계곡은 유목 문화가 얼마나 탄탄하고 오래 지속되었는지를 분명하게 보여 준다. 이 유목 문화는 광대한 교역망을 개발하고 거대한 행정•상업•군사•종교의 중심지를 만들었다. 이 제국은 아시아 전체는 물론 유럽에 이르기까지 많은 사회에 영향을 미쳤으며, 동양과 서양 모두의 영향을 흡수했다. 진정한 의미로 인류 가치의 교환이 일어났다. 이 문화는 지금도 존재하며 몽골 사회의 중심 역할을 하고 있다.

또 경관과 어우러진 고귀한 삶의 방식으로 높이 평가받고 있다. 계곡은 그 자체로 인류 역사의 중요한 몇 단계를 잘 설명하고 있다. 먼저 몽골제국의 중심이 된 것, 그리고 터키 권력이 몽골식으로 변한 것, 불교를 몽골식으로 발전시킨 드쁘흥 사원(Tuvkhun hermitage monastery), 위구르 제국(Uighur Empire)의 수도인 카르 발가스(Khar Balgas)를 보면 알 수 있다.

문화 경관은 몽골의 중심에 자리 잡고 있다. 수도인 울란바토르(Ulan Bator)에서 남서쪽으로 360㎞ 떨어진 곳에 오르콘 강이 흐르고 있다. 이 강은 몽골 북부를 흘러 러시아와의 국경을 지나 바이칼 호(Lake Baikal)로 이어진다. 몽골의 넓은 영토는 90% 이상이 목초지이거나 사막으로 된 황무지이다. 평균 고도도 1,500m에 달한다.

물이 아주 귀하기 때문에 강의 계곡은 아주 중요한 장소이며 여러 동물의 중심 거주지이다. 몽골에서 말과 양•염소•소 등을 키우는 유목 목축 생활은 단순히 생활에 필요한 기술 이상의 의미가 있다. 이는 몽골 문화의 심장이다. 역으로 몽골의 유목 문화는 한층 다양하고 특색 있는 유목 목축문화의 일부에 불과하며, 몽골 외에도 많은 다른 민족들에게 미치고 있고 중앙아시아 전역에 펴져 있다.

이 유목 문화는 최소 2000년 동안 경제•정치•문화를 통틀어 아시아를 가로질러 유럽 일부의 정착 문화권에까지 많은 영향을 미쳤다. 유목민들은 가축을 몰고 광대한 목초지를 오가며 일생을 보낸다. 때로는 해마다 먼 거리를 가기도 한다. 유목민은 엄격하게 통제된 방식으로 자신들의 영토 안에서 이동하며 생활한다. 그들은 특정한 지시와 목축지의 이용, 영토에 대한 권리, 사회 단위와 관련된 통제 방식이 있다. 이런 이동의 기초 역할을 하는 것이 고정점이다. 고정점은 도시, 정부, 무역과 상업의 중심, 사원이나 장례 지역 같은 종교적 기념물인 경우도 있다. 고정점은 광대한 유라시아 스텝 지대 전역에 걸쳐 그 수가 크게 차이가 난다.

오르콘 계곡 문화 경관은 유목 목축 생활과 거주지 사이의 관계를 가장 잘 관찰할 수 있고, 국내는 물론 국제적으로 중요한 유물들이 밀집해 있는 몽골의 핵심 지역이다. 오르콘 계곡은 아시아 스텝 지대 전역을 아우르는 교통의 중심이다. 위구르 제국의 수도는 물론 스스로를 ‘역사상 가장 위대한 제국’이라고 하는 몽골제국(Mongol Empire)의 수도가 이 지역에 있다. 넓고 얕은 강 계곡은 물과 거주지를 제공했다. 물과 거주지는 스텝 지역을 가로지르는 고대 무역로의 출발점이자 핵심 기반이었다. 고대 무역로에는 오늘날 실크로드로 알려진 길이 있다. 그리고 중앙아시아에 본거지를 둔 두 제국의 중심으로 발전하는 핵심 기반이기도 했다.

주요 연속유산은 일반 관람객들에게 공개 중이다. 여기에는 호쇼 차이담(Khosho Tsaidam)의 터키 기념물, 카르 발가스와 카라코람의 유물들, 에르덴조 사원(Erdene Zuu Monastery), 드쁘흥 사원, 도이트 언덕의 궁전(Palace at Doit Hill), 탈린 도르볼진(Talyn Dorvoljin) 고대 도시, 하르 본드고르(Har Bondgor)와 보얀골 암(Bayangol Am), 많은 사슴돌과 고분들, 한가이 오보(Hangai Ovoo)와 운도르 산트(Undor Sant)의 신성한 산들, 오랜 유목과 목축 생활의 전통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