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동하기

인도네시아 페칼롱간의 바틱 박물관과 공동 수행하는 초·중·고등학교, 직업학교, 기술전문학교 학생들에 대한 바틱 무형문화유산 교육 및 훈련 [Education and training in Indonesian Batik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for elementary, junior, senior, vocational school and polytechnic students, in collaboration with the Batik Museum in Pekalongan]

사진 없음 표시 이미지 인도네시아 페칼롱간의 바틱 박물관과 공동 수행하는 초·중·고등학교, 직업학교, 기술전문학교 학생들에 대한 바틱 무형문화유산 교육 및 훈련

상세정보

  • 국가 인도네시아(Indonesia)
  • 위치
  • 좌표
  • 등재연도 2009년
  • 등재기준
요약

인도네시아의 바틱(Batik)은 무형문화로서의 가치가 매우 높은 전통 수공예 방염 직물이다. 이 무형유산은 자바에서 주로 전승되었고, 19세기 초부터는 다른 지역에서도 세대를 거쳐 전승되고 있다. 바틱 공동체는 바틱에 대한 젊은 세대의 관심이 줄어들고 있음을 깨닫고, 바틱 문화유산을 지키기 위해 전승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였다. 따라서 이 계획의 주요 목적은 젊은 세대들 사이에 인도네시아 바틱에 대한 역사적·문화적 가치, 전통적 기술을 비롯하여 그 문화유산에 관한 인식과 이해를 높이기 위한 것이다.

2003년 법률 제20호가 제정되어 페칼롱간(Pekalongan) 시와 같이 바틱 문화유산을 가진 지역의 ‘현지 교육내용’으로서 바틱 문화를 교육과정에 포함할 수 있다. 2005년에 시 교육당국과 긴밀한 협력 하에 바틱 박물관 프로그램이 시작되어 페칼롱간 지역과 인근의 바탕(Batang)·페말랑(pemalang)·테갈(Tegal) 지역으로 계속 확대되고 있다. 평가를 통해 그 효과가 입증된 바 있는 이 계획은 다음과 같은 활동으로 구성된다.

• 바틱 문화유산을 반드시 다음 세대에 전승함으로써 무형문화유산을 보존한다.
• 초·중·고등학교, 직업학교에서부터 기술전문학교까지 여러 공식 교육과정 안에 현지 교육내용으로서 인도네시아 바틱을 무형문화유산으로 존중한다.
• 지역·국가·국제적 수준에서 바틱 무형문화유산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인다.

목차
지역정보

인도네시아 자바 주의 중부, 페칼롱간 시.

모범사례의 배경

2006년 7월,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바틱 박물관(Batik Museum)이 개관되어 바틱 문화 공동체, 특히 페칼롱간에서 인도네시아 바틱 문화유산 보존의 중요성이 인식되게 되었다. 바틱 박물관 연구소와 바틱 지역사회는 세계화·현대화, 과학기술의 발달 및 문화 획일화 등의 영향으로 바틱 문화에 대한 젊은 세대들의 관심이 줄어들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 한동안은 바틱 문화의 상황이 좋았지만, 그 문화적 가치와 전통 기술을 젊은 세대들에게 전하기 위한 노력이 뒷받침되지 않아 바틱 문화가 쇠퇴하고 심지어는 사라질 위기에 처하기도 하였다.

지금까지 바틱 문화는 대부분 부모로부터 자식에게 비공식적 방법인 구두로 세대를 거쳐 전수되어 왔다. 지금은 교육부 산하 조직이 인도네시아 전역에서 9년간의 의무교육을 시행하고 있다. 그러므로 바틱 문화를 다음 세대로 확실히 전수하기 위해서는 바틱 문화를 전통적인 말로 가르치는 방법을 바꾸지 않고 초, 중, 고등학교와 직업학교 및 기술전문학교 등의 공식 교육기관에 바틱 문화를 도입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판단되었다. 따라서 페칼롱간 시의 초·중·고등학교와 직업학교 및 기술전문학교 교장들과 협력하여 바틱 박물관 운영진은 교육기관의 교육과정 과목에 바틱 문화 교육을 포함시키는 계획을 시작하였다.

2003년 법률 제20호 36조 2항과 3(d) 항은 지역이 가진 다양성에 맞게 교육을 다각화하고 있다. 동일 법률의 37(j)조는 국가 교육과정 안에 ‘현지 교육내용’을 설정하고 있다. 이 ‘현지 교육내용’에는 지역 언어와 문화가 포함된다. 법률 제20호는 바틱 문화를 페칼롱간 시와 같이 바틱 문화유산을 가진 지역에서 ‘현지 교육내용’으로서 교육과정에 포함할 수 있다고 명시하고 있다.

이 계획의 주요 목적은 젊은 세대들 사이에 인도네시아 바틱에 대한 역사 및 문화적 가치, 전통적 기술을 비롯하여 그 문화유산에 관한 인식과 이해를 높이고, 페칼롱간의 초·중·고등학교와 기술학교, 직업전문학교의 교장·교사, 학부모 및 바틱 공동체로 하여금 바틱 문화를 젊은 세대에게 전수해야 하는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한 것이다. 뿐만 아니라 바틱의 문화적 가치와 바틱 전통기술 교육에 관해, 학생들과 일반인들을 위한 교육활동에 바틱 박물관의 운영진과 직원들을 참여시키고자 함이다.

프로그램의 우선사항은 다음과 같다.

- 박물관 직원들이 바틱의 역사와 문화적 가치와 전통 기술을 학생들에게 가르칠 수 있도록 교육시킨다.
- 학생들을 프로그램에 보낼 수 있도록 초대장을 준비하여 교장들에게 배포한다.
- 학교 교사들이 바틱의 현지 교육내용을 가르칠 수 있도록 교육시키고 바틱 기능보유자를 학교에 배치한다.
-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바틱 문화 전수 결과를 평가하는 시험을 준비한다.

협약의 원칙 및 목표

평가를 통해 유산의 전승 및 교육 효과가 입증된 이 계획은 다음과 같은 활동으로 구성되어 있다.

• 미래 세대에 문화유산을 전승함으로써 무형문화유산을 보존한다.
• 초·중·고등학교, 직업학교에서부터 기술전문학교까지 여러 수준의 공식 교육과정 안에 로컬 콘텐츠로서 인도네시아 바틱을 무형문화유산으로 존중한다.
• 일반 대중들뿐만 아니라 젊은 세대들의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지역주민을 참여시킴으로써 지역·국가·국제적 수준에서 무형문화유산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높인다.

인도네시아 바틱은 구전 전통, 사회 관습, 전통 수공예의 영역에 해당하는 무형문화유산이다. 학생들을 위한 바틱 문화 교육 프로그램은 ‘보호’ 활동, 즉 공식·비공식 교육을 통한 전승과 재활성화를 지원하는 활동이다. 페칼롱간 시에서 학교와 교육기관들의 바틱 문화유산의 교육과 훈련 활동은 일반 대중, 특히 젊은 사람들을 대상으로 한 교육, 인식 제고 및 정보 프로그램이이다. 또 관련 지역사회와 단체들 내의 특별 교육 및 훈련 프로그램이기도 하다. 한편 바틱 문화 전문가와 기능보유자들은 어린이들에게 교육과 훈련을 제공할 기회를 얻는다. 기능보유자 중 일부는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학교의 교사로 임명되기도 했다.

이 프로그램은 젊은 세대에게 바틱 문화유산의 가시성을 높이는 데 효과적이었다. 학생들은 부모와 친구들에게 그들이 직접 작업한 바틱 예술작품에 대해 이야기하고 보여 줌으로써 협약에 목적에 부합되게, 일반 대중들 사이에 바틱에 대한 인식을 높일 수 있다.

2009년 2월 14일 바틱 박물관에서 열린 세미나에서는 다음과 같은 장소에서 유사한 바틱 문화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임을 밝혔다.

###t:hd10_120_t1###
목록
모범사례
등재연도
2009년
국가
인도네시아(Indonesia)